전시

지난전시

쥐구멍에 볕 든 날 포스터
지난전시 기획전시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소
기획전시실 2
전시기간
2019-12-24~2020-03-01

ㅇ 전 시 명: [쥐구멍에 볕 든 날]
ㅇ 전시 장소: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 2
ㅇ 전시 기간: 2019년 12월 24일(화) ~ 2020년 3월 1일(일)
ㅇ 전시 내용: 경자년 쥐띠 해를 맞이해 쥐의 상징과 의미 조명
ㅇ 전시 자료: 곱돌로 만든 쥐[蠟石製子像] 등 유물과 영상 60여 점
ㅇ 전시 주최: 국립민속박물관
ㅇ 전시구성

구분 내용
1부
'다산(多産)의
영민한 동물 쥐'
'십이지의 첫 자리' 우리 민속에 담긴 쥐의 상징과 의미를 보여주는 자료를 소개한다.
'다산(多産)과 풍요(豊饒)'
'영민과 근면'
2부
'귀엽고 친근한 동물, 쥐'
우리에게 피해를 주는 부정적 존재에서 영특하고, 민첩하며 작고 귀여운 이미지가 더해져 친근한 동물로 바뀌고 있는 쥐의 이미지 변화상을 보여준다.

국립민속박물관(관장 윤성용)은 경자년 쥐띠 해를 맞이해 2019년 12월 24일(화)부터 2020년 3월 1일(일)까지 기획전시실 2에서 [쥐구멍에 볕 든 날]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은 쥐에 관한 생태와 상징, 문화상을 조명하는 자리로, 유물과 영상 60여 점을 통해 쥐의 상징과 의미, 그 변화상을 짚어본다.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 포스터

우리 민속에 담긴 쥐의 문화상

1부 '다산(多産)의 영민한 동물, 쥐'에서는 '십이지의 첫 자리', '다산(多産)과 풍요(豊饒)', '영민과 근면' 등 우리 민속에 담긴 쥐의 상징과 의미를 보여주는 자료를 소개한다.
쥐는 십이지의 첫 자리를 차지하는 동물로, 방위의 신이자 시간의 신이다. 그리고 번식력이 강해 예로부터 다산과 풍요를 상징하는데, 민간에서는 쥐를 의미하는 한자인 '서(鼠)'자를 부적으로 그려 붙여 풍농을 기원한다. 또한 쥐는 무가(巫歌)에서 미륵에게 물과 불의 근원을 알려준 영민한 동물로 그려지는데, 이러한 쥐의 상징을 '곱돌로 만든 쥐', '십이지-자신 탁본', '쥐 부적', 다산을 상징하는 쥐와 포도를 음각한 '대나무 병' 등을 통해 소개한다.


귀엽고 친근한 동물로의 변화

2부 '귀엽고 친근한 동물, 쥐'에서는 우리에게 피해를 주는 부정적 존재에서 영특하고, 민첩하며 작고 귀여운 이미지가 더해져 친근한 동물로 바뀌고 있는 쥐의 이미지 변화상을 보여준다. 텔레비전을 통해 만나는 '톰과 제리', '요괴메카드' 등 요즘 자라나는 세대에게 친근한 동물로 변화하고 있는 모습을 '톰과 제리와 요괴메카드 영상', '톰과 제리 캐릭터 도시락', '요괴메카드 장난감' 등을 통해 소개한다.
이와 함께 전시장에는 '쥐띠 해에 일어난 일', '쥐와 관련된 속담과 속신', '우리 생활에서 쓰이는 쥐 관련 말들'과 '쥐에 관한 세대별 인식을 보여주는 인터뷰 영상'을 소개한다. 그리고 곳곳에 '쥐 모형의 공예 작품'을 설치하고, '쥐 잡기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풍요로움을 기원하는 흰 쥐띠의 해

2020년 경자년은 흰색에 해당하는 천간 '경(庚)'과 쥐에 해당하는 지지 '子(자)'가 만난 흰 쥐띠의 해다. 이번 특별전을 통해 쥐에 얽힌 다양한 문화적 이야기를 공유하고, 경자년 새해에는 쥐가 가진 의미처럼 각 가정에 풍요로움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


전시자료

곱돌로 만든 쥐 조각상 곱돌로 만든 쥐[蠟石製子像]
통일신라 | 국립경주박물관 소장

곱돌로 만든 쥐 모양의 석상으로, 얼굴은 동물이고 몸은 사람인 반인반수(半人半獸) 모습이며, 단순한 조형성을 보여준다. 경주에서 출토되었는데, 이를 통하여 통일신라시대에 십이지 문화가 있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십이지 자신 탁본 십이지-자신 탁본(十二支-子神 拓本)
1991(탁본)

신라의 명장(名將) 김유신(金庾信, 595~673) 묘 호석(護石, 둘레돌) 십이지 부조(浮彫)의 탁본으로, 반인반수(半人半獸) 모습에 환두대도(環頭大刀, 손잡이 부분에 둥근 모양의 고리가 있는 칼)를 들고 있는 쥐신(子神)을 볼 수 있다.
십이지신도 자신 십이지신도-자신(十二支神圖-子神)
1977
만봉 이치호(萬奉 李致虎, 1910~2006) 작

불법(佛法)을 수호하는 쥐 신장(神將)으로, 반인반수(半人半獸) 모습이다. 십이지신도는 절에서 큰 행사를 할 때 해당 방위에 걸어 잡귀를 막는 역할을 한다.
십이지가 새겨진 신선로 십이지가 새겨진 신선로[十二支神仙爐]

십이지를 양각하여 장식한 식기로, 상 위에 놓고 음식을 끓이는 그릇이다.
쥐 부적 쥐 부적(符籍)
1940~1960년대

쥐날 붙여서 풍요를 기원하는 부적으로, 쥐를 의미하는 한자인 '서(鼠)'자를 그려 만든다.
쥐를 새긴 대나무 병 쥐를 새긴 대나무 병[竹甁]
조선 후기

다산(多産)을 상징하는 쥐와 포도를 음각한 대나무 병이다.
민들레 잎을 먹은 쥐 민들레 잎을 먹은 쥐[鼠齧花葉]
20세기 초 | 온양민속박물관 소장

민들레 잎을 먹고 있는 쥐를 그린 것으로, 쥐는 생존을 위해 자기 체중의 20% 이상의 양을 늘 먹어야 한다.
열매를 갉아 먹고 있는 쥐 열매를 갉아 먹고 있는 쥐[鼠齧果實]
20세기 초 | 온양민속박물관 소장
쥐잡기 포스터와 쥐덫 쥐잡기 포스터와 쥐덫
20세기 후반

농림부, 농촌진흥청, 농협중앙회가 발행한 쥐잡기 홍보 포스터와 쥐를 잡는 덫이다. 쥐덫은 나무틀 안에 미끼를 넣어 두고서 쥐가 이를 물면 무거운 통나무가 떨어져 쥐를 잡도록 되어 있다.
톰과 제리 캐릭터 도시락 톰과 제리 캐릭터 도시락
20세기

고양이와 쥐를 소재로 만든 만화영화인 '톰과 제리' 캐릭터를 뚜껑에 그려 넣은 도시락이다. 톰과 제리에서 '톰'은 '고양이', '제리'는 '쥐'로, 톰에 비하여 제리는 매우 작고 왜소하지만, 영리하여 항상 톰을 골탕 먹이는 존재로 그려지고, 귀여운 외모를 갖고 있어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다.

전시장 사진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 전반부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

'쥐구멍에 볕 든 날' 전시장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마크

연관된 발간자료